지금 사랑하지 않는 자 모두 유죄

저자
노희경 지음
출판사
헤르메스미디어 | 2008-12-16 출간
카테고리
시/에세이
책소개
“사람은 누구나 이해받고, 사랑받고, 아름다울 자격이 있습니다....
가격비교 글쓴이 평점  




첫 장을 읽고 있었을 뿐이었는데도, '헉, 난가?'하는 소리가 절로 나왔다.


아플 때, 내가 사랑의 고통에서 허우적거릴 때. 그때마다 읽으면 좋을 그런 책이다.


모두가 그런지는 잘 모른다.


난 아플 때 더 서럽고, 힘들고, 아프려고 노력한다.


미련한 짓이라고 누군 가는 혀를 찰지도 모르지만, 그렇게 아파했다. 



좋아하기에 불안할 때, 


공부로 힘이 들 때, 


친구와의 관계로 기가 차고 어이없었을 때, 


감정을 곱씹고 더욱 불안해 하고 힘들어하고 기막혀했다.



난 왜 그랬던 것일까. 



이에 대한 답을, 저자는 묵묵히 곱씹으며 관조하듯 말한다.


사실은 상처를 주고 싶어 했어. 라던지.


버려줘서 지금은 고맙다. 라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