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끼🐰는 물냉면을 엄~청 엄청 좋아한다. 겨울에도 냉면을 먹고, 여름에는 말할 것도 없다. 시원하고 새콤한 그 맛을 너무나도 좋아하지만, 냉면에도 가게 별로 종류 별로 맛이 조금씩 미묘하게 다르다. 가장 좋아하던 건, 널리 안 알려져서 이제 단종된지 오래다. 기억만이 그 맛을 알고 있을 뿐, 그 뒤로는 새로운 냉면을 찾아 떠났다. 네이버에서 검색하면 제일 먼저 나오는 냉면도 사봤지만 원하는 맛은 아니었다. 그래서 그 뒤로는 직접 해먹기보다는 배달해먹는 냉면이 제일 나아서 최근에는 자주 배달시켜 먹었더랬다.




   그렇게 정처를 떠돌다가 만나게 된 냉면! 옥션이나 G마켓에서 오케이푸드짱이라는 업체에서 파는 냉면으로, 요즘에는 이걸 먹는데 아마 다 먹게되어도 또 살것 같다 ㅋㅋ 배달해서 먹는 냉면이랑 맛이 굉장히 비슷하다. 처음에 먹었을때는 긴가 민가했는데, 만드는 방법을 조금씩 다르게 해서 먹다보니 여기에 정착할 것 같은 느낌이 든다. ^^🐰🐰




 

  배달을 시켜 먹는 이유가 냉면 때문이었던 토끼🐰는 이제~는 배달해서 먹지 않는다. 배달해서 먹으면 어차피 한 그릇만 먹을 거, 잘 먹지도 않는 군만두도 시켜야 했는데, 그러면 냉면 한 그릇 먹는데 드는 가격이 13,000원 정도가 평균이었다. ㅠㅠ 너무 돈도 아까웠는데, 이번에 마침 시켜보니 같이 온 소스가 냉면을 배달하면 꼭 같이주는 소스였다. +_+ 아닛?! 




   냉면 종류가 육수가 여러가지, 면 종류가 여러가지였는데, 토끼🐰는 어떤게 더 맛있을지 몰라서 사골육수를 10개 시키고 동치미 육수를 5개 시켜서 주문했다. 면은 메밀면으로 하고, 비빔장도 추가해서 주문하니 19,600원 정도 들었다. 토끼🐰처럼 하지않고 일반적으로 10인분에 비빔장만 주문하면, 16,600원이라서 시켜먹는 것에 비해면 굉장히 저렴하게 먹을 수 있었다. 평균적으로 1,600원에 한그릇 꼴이니까 엄청 저렴하다 ><♥ 



 



   배송을 시키면 이렇게 깔끔하게 포장되어서 온다. 비빔장은 이렇게 많이 오고, 맨 위의 사진처럼 많이 넣으면 별로였다. 저기 사진보다 반만 넣었을 때가 제일 맛있었다. 



 


   면은 10인분이 이렇게 함께 오는데, 나중에 먹기 편하려면, 1인분에서 2인분씩 소분해 놓는 게 더 좋다. 무김치도 따로 다른 반찬통에 예쁘게 덜어 놓고 그때 그때 꺼내 먹었다. 



 


   왔으니까 바로 먹어줘야지~>< 해서 조리하는 모습. 이런 메밀면은 찬물에 씻을 때 엄청 잘 씻어줘야 먹을 때 다른 냄새와 맛이 덜 다서 꼼꼼하게 씻어줬다. 다음에는 함흥냉면이나 녹차냉면으로 사볼 예정이다. 메밀면도 맛있었지만, 다른 맛이랑 더 조화로울 것 같은 느낌.



  


   방법을 여러가지로 해서 먹은 모습♥ 오이도 넣어보고, 토마토도 넣어보고, 육수를 약간 얼려서도 먹어보고 여러가지로 시도해봤다. 가장 맛있었을 때는 오이를 채 썰어 넣고, 육수를 약간 얼려서 먹었을 때가 제일 맛있었다. 식초랑 겨자는 취향껏 추가하면 되겠지만, 토끼의 경우에는 식초만 약간 더 넣어서 먹으니 충분히 맛있었다. 집에서 냉면을 드시고 싶을 때, 뭘 먹어야 할지 모르겠다면 이걸 추천🐰🐰!! 



   주소는 아래 링크에. 시킬 때 주의할 점은, 맨위에 있는 세트는 육수가 포함되어있지 않다. 밑에서 육수가 추가된 것과 함께, 비빔장도 함께 추가해서 시키셔서 맛있는 냉면되시길♥


http://gmkt.kr/gVCzmv






  1. BlogIcon 밥짓는사나이 2019.02.21 12:12 신고

    토마토도 넣어드시고 다양한 방법으로 드시네요!ㅋ 매니아 답습니다 ㅋ

  2. BlogIcon 은긱스 2019.02.22 04:11 신고

    저도 물냉면 정말 좋아하는데 이 방법도 참고해봐야겠어요~

  3. BlogIcon 쿵돌 2019.02.22 16:11 신고

    냉면 너무좋아 하는데!! 빨리 여름왔으면 좋겠어요
    물론!! 지금도 돼지갈비에 냉면을 먹지만요!! ㅋㅋㅋㅋ

    • ㅋㅋㅋㅋㅋ쿵돌님 정말 공감가요~~!
      지금도 먹을 수 있지만
      가끔 계절메뉴로 되어있는 곳에서는
      먹을 수가 없어서
      더 아무데나에서 먹기위해 여름이 되길 바라게 되더라구요 ㅋㅋ

  4. BlogIcon 제나  2019.03.03 16:26 신고

    사진으로만 봐도 시원하고 맛있어 보여요.
    저도 냉면 좋아하는데, 이렇게 먹으면 더 경제적으로 냉면을 원하는 때에 먹을 수 있겠네요. ㅎㅎ

  간단하게 레토르트로 집에서 조리하기 편한 음식 중에 아주 매우면서 맛있는 부대찌개가 있다. 최근에 위메프에서 할인할 때 '한번 먹어나볼까~'하고 샀던 건데, 생각보다 너무 맛있다. 매운 맛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그리고 부대찌개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좋아할 그런 맛이다. 



 

 

 위메프에서 할인할 때의 가격은 3,556원으로 밖에서 사 먹는 가격 반 정도에 불과하고, 배달 음식에 비교하면 더더욱 저렴하다. 현재 가장 저렴한 가격은 5,490원으로 그래도 6 천 원이 안되는 가격이다. 평균적으로 3개 정도 이상 한번에 구매하면 4천원 대에 구매 가능한 것 같다. 저번에는 2개를 샀더니 금방 다 먹어서, 다음번에 살 때에는 한번에 조금 더 여러 개를 사는 게 좋을 것 같다.




  대부분의 레토르트 음식이 그러하듯이 냉동해서 보관하고, 해동 뒤 냄비에 옮겨 담아 끓여 먹으면 된다. 개인적으로는 조금 오래 끓여야 소시지와 햄에 간이 배여서 좋은 것 같았다. 네모난 스팸 햄을 잘라 넣은 것 같이 생긴 햄이 있는 데, 그 햄은 밍밍해서 별로 맛이 없고, 소시지는 맛있는 편이었다. 어디에나 그렇지만, 부대찌개에는 당면이 들어가는데 이 점도 놓지지 않아서 좋았다. 개인적으로, 재료가 더 많다면 여기에 재료를 더 넣어서 끓여 먹으면 더 맛있을 것 같다. 국물이 워낙 맛있고 매워서 잘 활용하는 게 좋을 것 같다.



 


  주의할 점은 봉지째 전자레인지에 넣어 조리하지 말기. 이 제품은 대두, 밀, 우유, 돼지고기, 토마토, 고등어, 게, 계란, 새우, 땅콩, 호두, 닭고기, 쇠고기, 오징어, 조개류, 잣을 사용한 제품과 같은 제조시설에서 조리한다고 하니, 해당 알러지가 있는 분들은 주의하는 것이 좋겠다.



 


  부대찌개 안에는 소세지, 햄, 양파, 파, 당면, 양배추, 베이크드빈스 등이 들어 간다. 매운 정도는 틈새라면 정도로 매웠다. 먹다보면 입이 화끈해지는데, 그래도 계속 생각나는 중독적인 맛이다. 레토르트 음식이 몸에 썩 좋지는 않겠지만, 그래도 라면 보다는 좋지 않을까하는 마음에 또 주문할 것 같다. 여기에 라면을 끓여 먹어도 맛있겠지만, 밥만 먹어도 충분히 맛있다. 

  




 <칼칼한 부대찌개>는 하나에 600g 정도하고 1.5인분 정도의 양이었다. 칼로리는 436.2Kcal 정도. 유통기한은 2020년 1월 9일까지였으므로 약 1년정도 기한이다. 부대찌개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추천한다. 재구매 의사 있음.




  1. BlogIcon 데이터웹 관리자 2019.02.13 11:34 신고

    찌게류 진짜 좋아하는데 그중에 부대찌개랑 순두부찌개를 가장좋아해요!
    1팩에 양이 좀 되는거같은데 한 2~3인분 되나요? ㅎㅎ

    • 2~3인분까지는 안되는 것 같구요
      1.5인분 정도 되는 양같았어요 ㅎㅎ
      혼자먹으니까 1/3정도는 남았거든요~
      다른 반찬이랑 같이먹거나 밥이랑 같이 라면사리 등을 넣어먹게된다면 2인분은 될것같아요 ><

    • BlogIcon 데이터웹 관리자 2019.02.13 11:36 신고

      오~그런가요? 저도 먹어보고 후기 올리겠습니다 ㅎㅎ

    • ㅋㅋㅋ넵! 상당히 매우니까 조심하세요~
      제 기준에는 틈새라면 정도로 매웠어요ㅠㅠㅋㅋ
      그리고 소시지와 스팸햄?은 간이 잘 안배더라구요, 조금 오래 끓이셔서 드셔도 될것같은데 그럼 또 많이 매울수 있다는점 주의하셔요 ㅎㅎ

    • BlogIcon 데이터웹 관리자 2019.02.13 11:42 신고

      매운거 좋지요!! :D
      보니까 청양고추 0.83% 들어있다고 하네요~ 냉동보관 제품이다보니 소시지류는 간이 잘 안배는거같아요 ㅠㅠ 좀 오래 끓여서 먹어야겠네요 ㅎㅎ

    • 네넵 >< 냉동보관 제품이 간이 잘 안배는군요 몰랐어요 ㅎㅎ ㅠㅠ

      오래 끓이셔서 간이 스며들쯤에 국물이 너무 짜거나 매우면 물 조금만 추가해서 드시면 딱일것같아요 ㅎㅎㅎ!!

    • BlogIcon 데이터웹 관리자 2019.02.13 11:58 신고

      팁 감사합니다~ 맛있게 먹어볼게요!!

  2. BlogIcon 87MALE 2019.02.13 14:52 신고

    보글보글 부대찌개 너무 맛있어 보입니다. ㅋㅋㅋㅋ 소주가 한잔 생각나네요

  3. BlogIcon 은긱스 2019.02.14 08:23 신고

    부대찌개 좋아하는데 저도 기회되면 사서 먹어봐야겠어요~!!


 들어간 재료: 된장2-3스푼, 쌈장1-2스푼, 표고버섯, 멸치, 

          시금치3뿌리, 청양고추1개, 양파반개



시금치는 원래 물에 삶아서 따로 건져낸후에 사용하는게 좋다

결석을 유발하는 성분이 있어서 삶으면서 빠져나가게 하는거라는데

뭐 적은양에는 괜찮지 않을까^^!!!


그냥 투척!!!! 



표고버섯과 멸치를 말려 빻은게 있어서 좀 뿌려줬다bb 

육수를 내기위해서 쌀뜨물이 있으면 좋다는데 

--; 귀찮아여





끓이는동안 양파를 썰고 청양고추도 썰자


청양고추는 지금 넣고, 양파는 최대한 마무리단계에 넣도록 하자ㅎㅎㅎㅎ






채에 걸러서 된장과 쌈장을 넣으면서 맛을내자!

된장국이 아니라, 된장찌개를 만드는거니까


된장을 많이 풀어서 좀 간을 진하게 하자







맛있다 나름 먹을만하군 ^_^





  1. BlogIcon SON SUBIN 2019.02.03 15:04 신고

    군침 도네요 ㅎㅎㅎㅎ


 들어간 재료: 마늘3~4개/ 감자 2개, 당근 반개, 양파 반개, 고체카레





카레엔 구운마늘을 얹는건 기본! 

마늘이 다하잖아요 ㅠㅠㅠ 


일단, 마늘을 썰어서 렌지에 5분 이상 돌린다






그동안 우리는 당근도 썰고

양파도, 감자도 썬다!






빨리 기름을 두르고 조리한다! 

살짝 소금도 치고






이 카레가 그렇게 맛있다고해서 사왔다


고체카레 맛좀보자





4개 2세트!


엌ㅋㅋ 발이 찍혔다!!! 발가락이 개구리같이 길군ㅠㅠ





원래 쪼개져있는건 아니고 직접 쪼개야한다

앞에서에 힘주고 살짝 구부리면 금방 쪼개진다






투척! 

한조각이 약 2인분정도 되는것같다





스멜! 


완성이다 욜루~






좀더 바싹하게 하면 좋은데... 

뭐 이만하고 그냥 위에 얹어 먹자






끝~~~~~~ 

카레는 간단하고 따로 반찬이 없어도 좋아서

자취하는데 자주해먹게 된다 



^^


이러다 요리사 다되겠어??? ㅎㅎㅎㅎ

오늘도 한끼 해치웠다 





 들어간재료 : 당면100g, 양파반개, 당근1/3개



1. 당면을 삶는다

2. 삶는동안 양파랑 당근을 다진다

3. 다진것을 기름에 볶으면서 살짝 소금을 뿌린다

4. 어느정도 볶은것을 함께 모아 간을 해서 살짝 볶는다.




맛있다 ㅋㅋㅋ 양념조절할때 간만 잘맞추면 10분이면 금방 해먹을수있다!

밖에서 사먹으면 랩에 쌓인게 7-8천원은 하던데 너무 비싸다ㅠㅠ


그냥 이렇게 해먹고!

시금치나 고기는 필요하면 더 넣으면 된다


자취생이라 호화롭게 먹진 못하고, 

거기다가 오랜시간 들이는건 질색이라 

이렇게 먹으면 나름 맛있다!


그래서 당면 큰거 사서 그때그때 해먹거나 아무음식이나 당면 투척해도 유용하다ㅋㅋ






[들어간 재료 : 대파/ 계란/ 라면/ 고춧가루/ 양파/ 마늘]






















사진출처: 도탁스 Gnar




일단 난 요리사가 아니니까 저런 비쥬얼은 힘들다... ^^ ...


근데 비주얼보다도, 내가 잘못만든걸까 

생각보다 별로다 ㅠㅠㅠ 

뭐라고하지, 좀 기름진 느낌? 라면이긴한데 분명히..

고추기름 느낌내려고 고춧가루를 처음에 그렇게 볶아댄건가? 싶기도하고






나에게 최고는 라면에 콩나물, 양파, 대파 넣고 끓이는게 제일 맛있는것 같다ㅋㅋㅋ

담에 다시 한번 시도해봐야겠다 ㅠ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