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루만지다

저자
#{for:author::2}, 어루만지다#{/for:author} 지음
출판사
신영미디어 | 2012-10-09 출간
카테고리
어루만지다
책소개
어루만지다진주 지음정문주, 삐죽빼죽 날카로운 가시를 잔뜩 세운 ...
가격비교 글쓴이 평점  



서로의 상처를 어루만지면서 사랑하는 문주와 석원. 



예쁘다. 


폭풍같은 사랑은 아니지만 흐르는 강물같은 사랑이다. 



이런 분위기를 좋아하는 사람은 


진주작가의 다음 책을 쭉쭉 읽어나가면 


더 사랑에 빠질 수 있다.



나는 최근작에 빠져 진주작가의 예전작까지 역주행을 하고 있지만, 


그럼에도 좋다. 



물론 아직 조금 긴장감이나 소설을 이끌어나가는 힘이 이때는 조금 부족해 보이시지만 


뒤의 책들은 더 나아가는 모습을 보여주신다.



가랑비에 옷 젖는다가 생각나는 소설이었다. ㅎㅎ


시작은 사랑없는 결혼에 불과했으나 


점차 서로의 상처를 보듬어주고 조금씩, 정신차려보니 어느새 사랑하고 있었던 둘.




흔한 소재였는데 거기서 다루는 감정과 책을 아우르는 감성은 흔하지 않다. 


고유의 분위기를 발산하는 따뜻한 소설이었다. 




자극적이진 않고도 충분히 재밌고 행복하고 감동을 주는 소설을 찾으신다면 추천.



그와 결혼하다

저자
이미연 지음
출판사
웰콘텐츠 | 2013-11-28 출간
카테고리
그와 결혼하다
책소개
- 이미연- 피우리넷(piuri.net)과 무념무상(myggol...
가격비교 글쓴이 평점  


헐, 존잼!!!!!!ㅋㅋㅋㅋㅋㅋㅋ



남주인공이 자각하고 좋아서 안절부절 못하고 여주인공은 몰래 속으로 좋아하지만 선긋는 내용이랄까.


남주인 현수는 죽이 잘 맞는 이재에게 결혼신청을 한다. 


소위말하는 프로포즈가 아니라, 결혼신청. 딱 그 느낌.




처음이 결혼을 함으로써 시작되는데 와~ 재밌다. ㅋㅋㅋㅋ 


모르는데 알아차리게 되어서 사랑을 이루기까지,


편의를 위해 약속한 계약이 장애물이 된다. 



현수의 멋진모습뿐아니라 의식하게 되는 과정들, 


또 적절한 시기에 친구가 나타나서 질투심도 불태워주는데 


아 너무 귀여웠다 흑흑 널 사랑해..........♥




이재와 현수의 사랑은 불꽃튀기는 사랑이라기 보다는 


가랑비에 젖어 들어가는 사랑에 가깝다. 


서로 이미 좋아하고 사랑하는데 자각하기까지 오래걸리는. 




현수 친구인 주철의 말에 공감도 되고, 


작가분이 필력이 좋으신것 같다. 


소재는 흔한데 읽히는 느낌은 재밌고 마음에 드니까말이다. ㅎㅎㅎ

+ Recent posts